우리 가정의 쓰레기 처리

 

 

어머머... 뭐하시는 거예요?

 

대청소.

 

그런데 쓰레기를 이것저것 마구 섞어서 버리시면 어떡해요?

 

어차피 우리에게 필요없는 쓰레기인데 좀 섞이면 어때서?

 

가정으로부터의 쓰레기가 환경을 오염시킨다는거 이미 이야기 해드렸지요?
우리 가정으로부터의 쓰레기는 다음과 같이 처리됩니다.

 




(1) 먼저 태울 수 있는 것과 태울 수 없는 것으로 나눕니다.


(2) 태울 수 있는 것은 고온에서 태웁니다.


(3) 태울 수 없는 것은 땅 속에 묻습니다.

 

태우는 쓰레기에 오염물질이 있거나 오염물질을 만들 수 있는 것이 있으면 이들은 공기를 오염시킵니다.
땅에 묻은 쓰레기 중에 오염 물질이 있으면 토양을 오염시키게 됩니다.
따라서 쓰레게 양을 최소화하는 것이 환경오염을 최소화하는 방법이지요.

 

쓰레기를 줄이는 방법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데?

 

일단 쓰레기 중에는 아무 가공 없이 다시 쓸 수 있는 것, 가공단계를 거쳐 재활용할 수 있는 것들이 있지요.

 

1. 재사용 : 예를 들어 달아의 작아진 옷은 달아가 입지는 못하지만 다른 사람은 그대로 쓸 수 있지요.


2. 재활용 : 또 종이, 알루미늄, 유리로 된 쓰레기는 모아져서 공장으로 보내져서 가공된 후 새로운 물건으로 만들어집니다.


3. 퇴비화 : 음식물과 같이 미생물에 의해 분해 될 수 있는 것은 모아서 퇴비로 만들어 쓸 수 있습니다. 이 퇴비는 식물의 영양분이 됩니다.


퇴비로 만들지는 못하더라도 젖은 음식물 쓰레기는 최대한 물기를 없애고 쓰레기 봉투에 넣어야 토양의 오염을 줄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