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기 옮겨보기

 
 
 

자전거 타이어나 축구공에 바람이 빠지면 펌프를 사용하여 공기를 넣습니다. 공기를 넣기 전과 넣은 후 축구공에는 어떤 변화가 일어날까요? 이래 동영상을 관찰하세요.

 

    scienceorc.net

 

바람이 빠진 축구공은 쭈글쭈글하고, 물렁물렁하면, 손으로 누르면 잘 둘어갑니다. 펌프를 연결한 후 펌프를 동작시키면, 우리 주위의 공기가 공 안으로 들어갑니다. 공기가 물렁물렁한 공 안으로 들어가면, 공은 빵빵하고, 탱탱하며, 손으로 눌러도 잘 둘어가지 않게 됩니다.

 

 

 

축구공은 껍질이 단단하여, 정해진 크기까지만 커질 수 있습니다. 이 크기보다 커진 후 공기를 계속 넣으면 같은 크기에 공기의 양이 많아지므로 압력이 커집니다. 즉, 축구공 안의 공기의 압력이 바깥의 압력보다 커집니다. 그리고 더 많은 양의 공기를 놓을수록 공 안의 압력은 더 커집니다. 그레서 축구공을 누르면 잘 들어가지 않습니다. 공 안쪽에서 바깥쪽으로 공기가 큰 압력으로 빌고 있기 때문입니다.

만약 빵빵한 공을 풍선에 연결하면 어떤 일이 일어날까요? 아래 동영상에서 확인해보세요.

 

    scienceorc.net

 

빵빵한 공 쪽에서 풍선 쪽으로 공기가 이동하여, 공은 쭐글쭈글해지고 풍선은 커집니다.

 

 

일정한 크기만큼만 커질 수 있는 축구공과 달리, 풍선은 터지기 전까지 커집니다. 즉, 풍선은 안쪽 압력이 바깥 쪽 압력과 거의 같아지도록 크기를 조절합니다. 따라서 풍선 안의 공기 압력은 대기압과 같이 약 1기압 정도입니다.

그런데 빵빵한 축구공 안쪽의 압력은 대기압보다 크므로, 축구공과 풍선을 연결하면 공기가 축구공에서 풍선으로 이동합니다. 왜냐하면 공기는 길이 있다면 높은 압력 쪽에서 낮은 압력 쪽으로 이동하여, 두 곳의 압력을 같게 만들려고 하기 때문입니다. 축구공의 안쪽 압력이 댁압과 같아져, 축구공과 풍선 안의 공기의 압력이 같아질 때까지 공기가 이동합니다.

 

    scienceorc.net

 

(* 온도가 같다면 같은 부피에 공기 알갱이들이 많이 들어있을수록 압력이 더 큽니다.)

 

이번에는 물 속에서 공기를 옮겨봅시다. 아래 동영상을 관찰하세요.

 

    scienceorc.net

 

공기로 채워진 플라스크를 물로 채워진 비커 아래에 비스듬히 놓으면 플라스크의 공기가 빠져나와 비커 속으로 들어갑니다. 그 결과 플라스크의 일부는 물로 채워지고, 비커의 일부는 공기로 채워집니다.

 

 

플라스크 안의 공기는 물보다 가벼워 위로 올라갑니다. 공기는 공간을 차지하므로 공기가 비커 안으로 들어오면 물은 자리를 비켜주고 비커를 빠져나갑니다.

 

    scienceorc.net

 

 

 

  학습 자료실     이전 공부방     다음 공부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