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 - 염기 중화 반응

 

 

  산성을 약하게 하려면 염기성을 나타내는 물질을 넣어주고 염기성을 약하게 하려면 산성을 나타내는 물질을 넣어주면 됩니다.
서로 반대되는 두 성질을 섞어 이쪽 성질과 저쪽 성질을 모두 약하게 만드는 것을 중화라고 합니다. 산-염기 중화반응은 산성과 염기성을 약하게 만드는 것이지요.
  그러면 산성과 염기성을
약화시킨다는 것은 어떤 의미일까요? 산성을 띄는 이유는 H+ 때문이지요. 따라서 산성을 약화시키려면 H+를 없애주어야 하지요. 염기성은 OH- 때문에 나타나는 성질이니까 염기성을 약화시키려면 OH-를 없애주어야겠지요.  
바로 산성물질의 H+와 염기성 물질의 OH-가 합해져서 물 분자가 되며는 거지요.


 

  

  즉, 염기성의 원인이 되는 OH-와 산성의 원인이 되는 H+가 합쳐져서 산성도 아니고 염기성도 아닌 중성의 물이 되니까 산성과 염기성이 약화되겠지요? 그래서 위의 반응을 산 - 염기 중화 반응이라고 합니다. 이 반응은 산성 수용액과 염기성 수용액이 만나면 일어난답니다.

 

 

 

 

  그렇다면 위에서 두 수용액을 섞은 후 아직 염기성이니 중화가 안 일어난 건가요? 아니예요. 중화의 의미를 다시 한 번 생각해 보세요. 산 - 염기 중화란 섞기 전의 두 용액의 산성 또는 염기성이 약화되는 것이라고 했지요? 섞기 전과 섞기 후의 H+와 OH-의 수를 비교해 볼까요?

 

 

  산성 수용액과 염기성의 수용액을 섞었더니 산성은 사라지고 염기성은 약화되었지요?
  이렇게 산성 수용액과 염기성 수용액을 섞을 때는 섞는 산성 수용액과 염기성 수용액의 양에 따라 섞은 후의 수용액이 산성이 되기도 하고 중성, 또는 염기성이 되기도 하지만 항상 섞기 전의 수용액들의 산성 또는 염기성에 비해 약해진답니다.

 

  산성 수용액 식초를 염기성 수용액인 베이킹소다 수용액으로 중화시키는 과정을 관찰해 보세요. 액성이 어떻게 변하는지 양배추 지시약의 색깔의 변화로 알아 보세요.

 

 

 

 

  산과 염기는 우리 생활 속에 널리 퍼져 있고 이들이 만나 이루어지는 중화반응의 예도 우리 생활에서 많이 찾아 볼 수 있답니다. 위에 산이 너무 많아 속이 쓰릴 때 먹는 제산제, 벌레 물렸을 때 산성인 벌레 독을 중화 시키는 암모니아수, 토양이 산성화되어 식물들이 잘 자라지 못할 때 토양을 석회로 중화 시키는 등의 예를 아래에서 알아 보세요.

 

아하과학/생활속의 과학

  위산과다와 제산제

 

 

아하과학/생활속의 과학

  벌레물린 데 바르는 암모니아수

 

 

아하과학/생활속의 과학

  산성 토양의 중화